刻骨難忘(각골난망)-은혜를 입은 고마움이 뼈에 깊이 새겨져 잊혀지지 않는다.刻骨難忘(각골난망)-은혜를 입은 고마움이 뼈에 깊이 새겨져 잊혀지지 않는다.

Posted at 2014.02.14 11:38 | Posted in 사자성어

刻骨難忘(각골난망)
새길각
뼈골
어려울난
잊을망

 

刻骨難忘(각골난망)-은혜를 입은 고마움이 뼈에 깊이 새겨져 잊혀지지 않는다.

[뜻]
은혜에 대한 고마음이 뼈에 새길 만큼 잊혀지지 않는 것을 뜻하는 말입니다.

[유래]
중국 춘추시대 진나라의 '위무자'는 병이 들어, 아들 '위과'에게 자기가 죽으면 후처였던 '서모'를 다른
사람과 결혼을시키라고 하였다가 다시 번복하고는 '서모'가 남편의 뒤를 따라 죽게 하여 자기 무덤에
함께 묻어달라고 유언하였다. 그러나 '위과'는 '서모'를 죽이라는 아버지의 유언을 어기고 '서모'가 다른
남자와 결혼하게 하였다.
그 뒤 '위과'가 전쟁터에서 진의 '환공'이 보낸 장수인 '두회'와 싸우게 되었는데, 이때 '두회'가 탄 말이
넘어져 '위과'는 '두회'를 잡을 수 있었다. '위과'의 꿈속에 '서모'의 아버지가 나타나 딸을 지켜준 고마움에
보답하려고 풀을 엮어 '두회'가 탄 말이 걸려 넘어지게 했다고 말했다.
은혜를 잊지 못한 이 이야기는 좌씨전(左氏傳)에서 유래하였다.

Name __

Password __

Link (Your Website)

Comment

SECRET | 비밀글로 남기기